2019.08.26 (월)

  • 구름많음속초26.4℃
  • 구름많음27.6℃
  • 구름많음철원28.0℃
  • 구름많음동두천28.9℃
  • 구름많음파주28.6℃
  • 구름많음대관령23.7℃
  • 구름조금백령도26.2℃
  • 구름많음북강릉25.6℃
  • 구름많음강릉28.2℃
  • 구름많음동해25.7℃
  • 구름조금서울29.5℃
  • 구름조금인천27.6℃
  • 구름많음원주28.1℃
  • 구름조금울릉도25.9℃
  • 구름많음수원29.0℃
  • 구름많음영월28.2℃
  • 구름많음충주29.1℃
  • 구름많음서산29.4℃
  • 구름많음울진26.7℃
  • 구름많음청주30.1℃
  • 구름많음대전30.1℃
  • 구름조금추풍령27.3℃
  • 구름많음안동29.1℃
  • 구름많음상주29.3℃
  • 구름조금포항27.4℃
  • 구름조금군산28.9℃
  • 구름조금대구29.9℃
  • 구름조금전주30.1℃
  • 구름많음울산28.2℃
  • 구름많음창원27.1℃
  • 구름조금광주30.1℃
  • 흐림부산28.1℃
  • 구름많음통영26.8℃
  • 구름많음목포28.1℃
  • 구름많음여수26.7℃
  • 구름많음흑산도23.9℃
  • 흐림완도24.0℃
  • 맑음고창29.4℃
  • 구름많음순천26.1℃
  • 구름조금홍성(예)29.6℃
  • 흐림제주27.7℃
  • 흐림고산25.9℃
  • 흐림성산25.5℃
  • 비서귀포25.2℃
  • 구름많음진주29.9℃
  • 맑음강화28.1℃
  • 구름많음양평28.3℃
  • 맑음이천29.1℃
  • 구름많음인제28.2℃
  • 구름많음홍천29.4℃
  • 구름많음태백26.3℃
  • 구름많음정선군28.9℃
  • 구름많음제천28.0℃
  • 구름많음보은28.6℃
  • 구름많음천안27.3℃
  • 구름조금보령30.3℃
  • 구름많음부여29.6℃
  • 구름많음금산29.4℃
  • 구름조금부안30.6℃
  • 맑음임실28.6℃
  • 맑음정읍29.4℃
  • 구름많음남원28.4℃
  • 맑음장수27.6℃
  • 맑음고창군29.3℃
  • 맑음영광군29.7℃
  • 구름많음김해시27.3℃
  • 맑음순창군28.9℃
  • 구름많음북창원28.4℃
  • 구름많음양산시31.3℃
  • 구름많음보성군27.0℃
  • 흐림강진군25.9℃
  • 구름많음장흥25.8℃
  • 흐림해남25.4℃
  • 흐림고흥25.1℃
  • 구름조금의령군28.9℃
  • 구름많음함양군29.1℃
  • 구름많음광양시27.3℃
  • 흐림진도군25.1℃
  • 구름많음봉화27.8℃
  • 구름많음영주28.1℃
  • 구름많음문경28.2℃
  • 구름많음청송군27.9℃
  • 구름많음영덕27.7℃
  • 구름많음의성30.1℃
  • 구름많음구미29.7℃
  • 구름많음영천30.1℃
  • 구름많음경주시28.5℃
  • 구름많음거창27.8℃
  • 구름조금합천30.2℃
  • 구름많음밀양30.9℃
  • 구름많음산청29.6℃
  • 구름많음거제28.3℃
  • 구름많음남해27.8℃
청산도를 찾은 관광객들 뿔났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산도를 찾은 관광객들 뿔났다.

한국기술공단완도운항관리실 직원 횡포의혹

   
* 2018년4월12일 14시30분 청산도발 완도행 슬로우시티 청산호 여객선이 한국선박기술공단소속운항관리직원이 나와 승선인원 체크가 잘못되었다하여 전체승객을 하선시켜 재 확인한다며, 재 승선시키는데 1시간 이상 여객선출항을 하지 못하게하여 관광객들은 운항관리업무를 해경으로 이첩해야 된다고 항의했다. <사진: 청해진농수산신문 기동취재반>

[청해진농수산경제신문] 한국기술공단완도운항관리실 직원 실수로 인한 횡포로 여객선운항 승선객을 하선시켜  다시 재 승선시키는데 1시간이상 출항을 지연시켰다.

2018년4월12일 14시30분 청산도발 완도행 슬로우시티 청산호 여객선이 한국선박기술공단소속운항관리직원이 나와 승선인원 체크가 잘못되었다하여 전체승객을 하선시켜 재 확인한다며, 1시간여 여객선출항을 하지 못하게하여 관광객들은 운항관리업무를 해경으로 이첩해야 된다고 항의했다.

이날 여객선 승선정원이 초과되었다면 완도항에 도착하여 재확인해도 되는데도 불구하고, 출항을 시키지 못하게 횡포를 부리고 있다고 말했다.

오늘 청산도에 파견된 완도운항관리실 직원은 종전에도 완도항에서 장애노인이 허리수술하고 차량에 탑승했다고 청산도행 여객선을 30분간 출항 지연시킨 장본인으로 청산도 주민승객들이 “니 어머니도 없느냐”. 걷지못하는 여성노인할머니 허리 수술환자가 높은계단을 이용하지 못하는데도 불구하고, 횡포를 일삼아 섬주민 승객들이 항의하는 소동이 일어났다는 것.

근본적인 운항관리사 자격과 자질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2018 청산도 슬로걷기 축제기간에 본인실수로 핸드폰으로 승선인원을 체크 부실로 1시간여 출항을 지연시켜 15시45분에야 출항시켜 관광객들의 불만이 많았다. 농협선사 직원은 손집계 체크기로 한명씩 정확히 집계하고 있는 대조적인 장면이다<사진 참조>

서울에서 청산도관광을 온 L모씨는 해경직원이 있는데도 불구하고, 선박안전관리만 해야 할 운항관리업무에 출항지연 횡포를 근본적으로 없애도록 해경으로 운항관리업무를 이관시켜야 한다며, 광주서 서울가는 비행기를 타지 못하게 되어 피해를 입은 전체승객들과 손해배상 청구를 한국선박기술공단과 완도운항관리실 직원과 책임자를 대상으로 민형사 소송을 제기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에 뒤늦게 완도항에 도착한 일부 승객들은 광주공항 비행기와  광주 송정역 KTX 예약된  표를 이용하지 못해 피해가 크다며, 완도항여객선터미널 2층에 있는 선사인 청산농협 완도영업소를 찾아 피해보상을 요구하며 농성을 벌였다.

한편. 원조슬로시티 청산도를 찾은 관광객들에게 운항관리사 실수로 여객선 운항을 지연시켜 많은 피해를 양산하고 청산도 이미지를 실추한 한국기술공단 완도운항관리실 여객선 운항업무를, 완도해경으로 이관해야한다는 관광객들과 청산도 주민들의 대다수의견으로 감사원의 감사를 촉구한다.<기동취재반, 청산 김광섭기자, 농수산 윤성호기자>

   
* 2018 청산도 슬로걷기 축제기간에 운항관리사 핸드폰으로 집계하는 과정에서 본인실수 및 승선인원 체크 부실로 1시간여 출항을 지연시켜 15시45분에야 출항시켜 관광객들의 농성이 청산도항에서도 일어났다.<사진: 청해진농수산신문 기동취재반>

새감각 바른언론-청해진농수산신문 www.chjnews.kr
입력180412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