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금)

  • 흐림속초14.2℃
  • 흐림9.4℃
  • 흐림철원10.4℃
  • 흐림동두천10.1℃
  • 구름많음파주10.6℃
  • 흐림대관령11.6℃
  • 흐림백령도15.4℃
  • 비북강릉15.1℃
  • 흐림강릉14.7℃
  • 흐림동해13.4℃
  • 흐림서울13.1℃
  • 흐림인천15.1℃
  • 흐림원주10.5℃
  • 구름많음울릉도16.0℃
  • 구름많음수원13.2℃
  • 흐림영월9.3℃
  • 흐림충주10.6℃
  • 구름많음서산13.1℃
  • 흐림울진18.7℃
  • 박무청주12.6℃
  • 구름많음대전12.2℃
  • 흐림추풍령11.8℃
  • 흐림안동10.8℃
  • 흐림상주10.5℃
  • 비포항19.6℃
  • 흐림군산14.2℃
  • 흐림대구13.7℃
  • 흐림전주13.5℃
  • 비울산17.2℃
  • 비창원13.9℃
  • 흐림광주15.3℃
  • 비부산15.6℃
  • 흐림통영15.2℃
  • 흐림목포15.4℃
  • 비여수16.3℃
  • 구름많음흑산도17.4℃
  • 흐림완도16.9℃
  • 흐림고창12.6℃
  • 흐림순천11.3℃
  • 구름많음홍성(예)12.1℃
  • 비제주18.8℃
  • 흐림고산18.2℃
  • 흐림성산18.8℃
  • 비서귀포18.5℃
  • 흐림진주15.1℃
  • 흐림강화13.7℃
  • 구름많음양평10.8℃
  • 구름많음이천9.6℃
  • 구름많음인제9.0℃
  • 흐림홍천8.0℃
  • 흐림태백10.1℃
  • 구름많음정선군9.3℃
  • 흐림제천10.2℃
  • 흐림보은10.3℃
  • 구름많음천안9.8℃
  • 구름많음보령14.8℃
  • 흐림부여12.5℃
  • 흐림금산9.9℃
  • 흐림부안13.1℃
  • 흐림임실11.0℃
  • 흐림정읍11.9℃
  • 흐림남원16.6℃
  • 흐림장수10.4℃
  • 흐림고창군12.3℃
  • 흐림영광군12.0℃
  • 흐림김해시15.4℃
  • 흐림순창군12.7℃
  • 흐림북창원11.6℃
  • 흐림양산시16.5℃
  • 흐림보성군14.5℃
  • 흐림강진군15.3℃
  • 흐림장흥15.4℃
  • 흐림해남13.9℃
  • 흐림고흥14.3℃
  • 흐림의령군13.0℃
  • 흐림함양군11.1℃
  • 흐림광양시15.1℃
  • 구름많음진도군
  • 흐림봉화11.0℃
  • 흐림영주13.2℃
  • 흐림문경11.7℃
  • 흐림청송군10.5℃
  • 흐림영덕18.8℃
  • 흐림의성10.2℃
  • 흐림구미11.7℃
  • 흐림영천13.8℃
  • 흐림경주시13.1℃
  • 흐림거창11.1℃
  • 흐림합천11.6℃
  • 흐림밀양14.1℃
  • 흐림산청11.2℃
  • 흐림거제16.0℃
  • 흐림남해15.6℃
유재석-유희열-이적, 삼자대면 현장 포착 ‘놀면뭐하니?’ 새 프로젝트 ‘유플래쉬’는 무엇?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정보

유재석-유희열-이적, 삼자대면 현장 포착 ‘놀면뭐하니?’ 새 프로젝트 ‘유플래쉬’는 무엇?

김태호PD “최근에 음악 신동 한 명을 발견했어요” 그 주인공 ‘48세 드럼 꿈나무’ 유재석

  • 장윤진
  • 등록 2019.08.16 09:56
  • 조회수 50
‘놀면 뭐하니?’

 

[청해진농수산신문] ‘놀면 뭐하니?-유플래쉬’ 유희열과 이적이 ‘48세 음악 신동’ 유재석을 위해 뭉쳤다. 유재석과 대한민국 대표 뮤지션 유희열, 이적의 삼자대면 모습이 포착돼 시선을 모은다. 이들이 모인 이유는 ‘놀면 뭐하니?’의 새 프로젝트인 최초 다단계 음악 버라이어티 ‘유플래쉬’를 위한 것. 과연 이 세 사람이 만나 어떤 이야기들을 나눴을 지, ‘유플래쉬’ 프로젝트의 실체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오는 17일 토요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국내 최초 다단계 음악 버라이어티 ‘유플래쉬’의 탄생 과정이 공개된다. 앞서 드럼을 한번도 배운 적 없던 유재석은 제작진의 숨은 계획에 따라 단 3시간의 특훈을 받은 후 직접 드럼 연주를 완성했고, 그의 드럼 연주는 ‘놀면 뭐하니?’의 타이틀 음악으로 활용됐다. 나아가 제작진은 유재석이 직접 친 드럼 소스를 가지고 새로운 음악을 완성하는 프로젝트로 ‘유플래쉬’를 준비했다. ‘유플래쉬’는 유재석의 최초 드럼 연주 소스가 ‘릴레이 카메라’ 형식으로 다양한 뮤지션에게 전달되고, 이에 맞춰 각 뮤지션이 만든 새로운 소스가 블록처럼 쌓여 색다른 음악을 완성해가는 과정을 담는다. 제작진은 뮤지션들 중 유재석을 가장 잘 아는 유희열과 이적을 ‘유플래쉬’의 첫 주자로 섭외했다. 유재석-유희열-이적이 모두 모인 자리에서 김태호 PD는 “최근에 음악 신동 한 명을 발견했어요”라며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가 영상을 통해 공개한 주인공은 바로 ‘48세 음악 신동’ 유재석. 자신도 모르는 사이에 ‘지니어스 드러머’가 된 유재석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고, 유희열과 이적 또한 믿기지 않는 상황에 웃음만 터트리며 말을 잇지 못하는 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 유재석이 손가락으로 자신을 가리키며 한껏 놀란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유발한다. ‘유플래쉬’ 프로젝트의 내용을 들은 후 그는 반색하며 “이 비트는 저의 혼이 담긴 비트니까”라며 연주자로서 자존심을 드러내 현장을 폭소케 만들었다는 후문이다. 이에 유희열과 이적은 자신의 음악 인생 중 가장 힘든 도전이 될 것이라고 예상하며, 유재석의 뻔뻔한 태도에 ‘유플래쉬’가 그의 음원 차트 욕심 때문에 나온 게 아니냐는 의혹까지 제기했다고 전해져 진짜 진실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대중음악계의 재발견이 될 ‘48세 음악 신동’ 유재석을 위해 뭉친 유희열과 이적의 모습은 오는 17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유플래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놀면 뭐하니?’는 평소 스케줄 없는 날 "놀면 뭐하니?"라고 말하는 유재석에게 카메라를 맡기면서 시작된 릴레이 카메라로, 수많은 사람을 거치며 카메라에 담긴 의외의 인물들과 다양한 이야기를 담는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유재석과 함께 ‘릴레이 카메라’를 시작으로, ‘조의 아파트’, ‘유플래쉬’, ‘대한민국 라이브’ 등 앞으로 다양한 형태의 모습으로 안방극장을 찾아올 예정이며, 매주 토요일 저녁 6시 30분에 방송된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